Search

천안시의회, 아동학대사건 가해자 엄벌 촉구 결의문 채택

- 작게+ 크게

조성연 기자
기사입력 2021-01-14

▲ 천안시의회 아동학대사건 가해자 엄벌 촉구 결의문 채택 

 

 천안시의회(의장 황천순)는 1월 14일 열린 제239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아동학대사건 가해자 엄벌 촉구 결의문’을 채택했다.

 

 천안시의회는 결의문을 통해 “학대와 방조로 목숨을 잃은 정인이 사건이 우리 사회에서 다시는 재발하지 않기를 바란다”고 강조하며 아동학대의 특수성을 고려한 제도 개선과 아동학대 사건 가해자에 대한 처벌 강화와 입양 사후 관리 등 빈틈없는 아동보호 방안을 수립할 것을 요구했다.

 

 황천순 의장은 “정인이의 가련한 죽음이 의미 없이 잊혀 져서는 절대 안 된다”고 말하며“제2,제3의 정인이가 나오지 않도록 아동학대 사건 가해자를 엄벌에 처할 것과 소중한 아이들을 지키기 위해 법과 제도를 강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C뉴스041 www.cnews041.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광고
광고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C뉴스04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