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천안시에 37억원 기부한 김병열 씨, 국민포장 수상

- 작게+ 크게

지난 15일 행안부 제9기 국민추천포상 전수식에서 국민추천포상 국민포장 받아

C뉴스041
기사입력 2020-07-21

▲ 천안시에 37억원 기부한 김병열 씨 국민포장 수상 모습  

 

 ‘나의 기부가 마중물 되길’ 조건 없는 37억 원을 천안시에 기부한 김병열(86) 씨가 국민추천포상 국민포장을 수상했다.

 

 천안시는 지난 7월 15일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린 행정안전부 제9기 국민추천포상 전수식에서 지난 2018년 거액의 자산을 천안시에 기부한 김병열 씨가 국민포장을 받았다고 밝혔다.

 

 국민추천포상은 나눔과 배려를 실천하고 희망을 전하는 우리 사회 숨은 이웃을 국민이 직접 추천하면, 정부가 포상하는 국민참여 포상이다.

 

 시에 따르면 김 씨가 내놓은 자산은 본인 소유 임야, 공장부지, 건물 등으로 감정평가로 계산한 금액이 37억원대에 이르며 감정평가로 따진 금액이라 실제로는 50억원을 웃도는 부동산을 내놓은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김 씨는 6.25 전쟁 당시 부모를 따라 천안으로 피란을 와서 평생 식당과 슈퍼마켓 운영 및 도로개설 등으로 받은 토지보상금 등 한푼 두푼을 모아 재산을 마련했으며, 통장과 노인회 임원 등을 역임하는 등 적극 지역 사회를 위해 활동을 펼쳐왔다.

 

 그는 돈은 많았지만 골방에서 홀로 허무하게 세상을 떠난 한 선배를 보면서 자신의 재산을 사회에 환원해야겠다고 다짐하고 TV 등 언론매체를 통해 평소 다른 지역의 기부사례 등을 눈여겨보며 기부에 대해 심사숙소하다 천안시에 환원하고 싶다는 뜻으로 기부를 결정하게 됐다고 전했다.

 

 김병열 씨는 “저의 기부가 마중물이 돼 많은 분이 기부에 동참했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박상돈 천안시장은 지난 20일 김 씨를 시청을 초청해 국민포장 수상을 축하하고 “이웃을 먼저 생각하고 솔선수범하는 김병열 씨 같은 시민이 있어 천안시가 더욱 행복해질 것”이라며 “김 씨의 희망적인 이야기가 널리 알려져 나눔과 배려의 문화가 확산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C뉴스041 www.cnews041.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C뉴스04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