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천안시, 코로나19 대응 긴급 영상회의 개최

- 작게+ 크게

감염병 확산방지 위한 긴급사안 전달, 읍·면·동장도 참여

C뉴스041
기사입력 2020-08-20

▲ 천안시 코로나19 대응 긴급 영상회의 모습    

 

 충남 천안시는 최근 수도권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산세가 지속됨에 따라 8월 19일 오후 5시 시청 중회의실에서 박상돈 천안시장 주재로 부시장 및 관련 부서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읍면동장 긴급 비대면 영상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긴급사안의 전달을 위해 실시됐으며, 주요내용으로는 관련자료 검토, 집단감염 위험시설 방역실태 점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읍면동 협조사항 등 향후 대응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특히, 일자리경제과 등 7개부서의 집단감염 위험 대상시설은 총 4,138개소로 19일 기준 노래연습장 등 12개 분야 209개소를 점검, 지속적으로 관련시설의 현장점검을 강화할 예정이다.

 

 박상돈 천안시장은 “수도권에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조치가 시행됨에 따라 천안시도 이에 준하는 강화된 대응 및 조치에 나설 예정”이라며 “확진자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는 만큼 지역 내 시설에 대한 방역수칙 준수여부 현장점검에 철저를 기해주길 바라며, 무엇보다 전 직원은 가급적 수도권 방문 및 대면모임을 자제하고, 마스크 착용 등 개인 방역수칙을 반드시 준수해 달라”고 당부했다.

 

 아울러 천안시는 충청남도의 긴급행정명령 발동에 따라 서울사랑제일교회(8.7~8.13), 경복궁(8.8), 광화문 집회(8.15)참석자에 코로나19 검사의무화 행정조치를 발령하고 20일까지 미검사 시 벌금, 확진 시 구상권이 청구됨을 안내했다.

 

C뉴스041 www.cnews041.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C뉴스04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