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아산시, 의사협회 2차집단휴진 예정 따른 비상대책 마련

- 작게+ 크게

C뉴스041
기사입력 2020-08-26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의사협회의 2차 집단휴진에 따라 비상진료대책을 마련했다.

 

 8월 26일부터 28일까지 이어지는 3일간의 이번 2차 의료계 집단휴진에는 일부 의원급 의료기관이 참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시는 집단휴진이 종료될 때까지 비상진료대책 상황실을 운영해 시민의 진료 불편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지역응급의료기관(아산충무병원)과 응급의료시설(현대병원)에서 24시간 응급 진료가 가능하며 보건소, 보건지소, 보건진료소가 정상진료체제를 유지하고 있다.

 

 다만, 아산시보건소 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 보건지소장과 보건진료소장이 근무조에 편성돼 휴진하는 경우가 있어 전화로 진료여부를 확인하고 방문해야 한다.

 

 한편, 아산시는 집단휴진 기간 동안 진료하는 의료기관을 실시간으로 아산시·아산시보건소 홈페이지에 게시하고 있다.

C뉴스041 www.cnews041.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C뉴스04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