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천안시, 도심권 교차로에 대각선 횡단보도 설치

- 작게+ 크게

천안지역 최초 보행자 중심 대각선 횡단보도 2개소 운영

조성연 기자
기사입력 2020-08-27

▲ 천안시 불당동 영풍문고 건물 앞에 설치된 대각선 횡단보도    

 

 천안시가 처음으로 보행자 중심 ‘대각선 횡단보도’를 도심권 2곳에 설치했다.

 

 시는 8월 26일 대각선 횡단보도를 불당동 영풍문고 사거리와 신부동 삼성생명 앞 사거리에 설치를 완료하고 27일부터 운영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그동안 시는 대각선 횡단보도 도입을 위해 관내 경찰서, 도로교통공단과 협의하고 지난 7월 동남·서북 경찰서 교통안전시설 심의위원회 심의를 거쳐 교통현황과 보행수요, 현장여건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설치장소를 선정, 2개소를 시범운영하게 됐다.

 

 차량중심의 교통체계를 보행자 중심의 교통체계로 개선하기 위해 도입된 대각선 횡단보도는 보행자가 교차로에 이중으로 건너가는 불편함을 해소하고 녹색신호 시 원하는 방향으로 한 번에 건너갈 수 있도록 한다. 이때 모든 차량이 동시에 정지하므로 보행자의 안전과 편의를 높이는 장점이 있다.

 

 시는 앞으로 시범운영 결과를 바탕으로 보행수요가 많은 도심권 교차로에 대각선 횡단보도와 활주로형 횡단보도를 더욱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박상돈 천안시장은 “보행자의 안전성과 편의성을 높이는 대각선 횡단보도 등을 늘려나가 보행 친화적인 천안시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C뉴스041 www.cnews041.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C뉴스04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