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충남교육청, 집행여건 분석·점검해 과감한 예산 조정

- 작게+ 크게

예산의 효율적 사용을 위한 제2회 추경 747억 원 감액

이정준 기자
기사입력 2020-09-02

▲ 충남도교육청 전경 


 충남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2020년도 제2회 추가경정(이하 추경) 예산안을 기정예산 3조 7,594억 대비 747억 감액한 3조 6,847억 규모로 편성했다. 추경 예산은 충남도의회 제324회 임시회에서 심의할 계획이다.

 

 이번 추경은 정부의 3차 추경에 따른 보통교부금의 감액, 코로나19 장기화로 시행이 불가능한 사업예산의 감액, 연도 내 집행이 불가능한 시설사업의 감액 등을 통해 불용액을 최소화하고자 하였다.

 

 또한 교육청 모든 사업의 집행 여건을 분석하고 점검하여 불요불급한 예산을 감축하였다. 이를 통해 교육청의 각종 정책사업을 정비하여 학교의 업무 부담을 덜어주었다. 학교가 방역과 수업 그리고 생활지도에만 전념할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하였다.

 

 전체 감액한 예산은 972억으로 부문별로 살펴보면 ▲인적자원운용 289억 ▲교육복지지원 94억 ▲보건·급식·체육 5억 ▲학교재정지원 202억 ▲학교교육여건개선 321억 ▲평생교육 14억 ▲기관운영관리 47억 등이다.

 

 예산 감축 기조에도 불구하고 코로나 이후 교육인프라 구축 예산은 총 225억 증액하였다. 무선인프라 구축, 원격수업 pc 지원, 온라인 컨텐츠 개발 등 교수학습 지원에 181억, 방역인력과 문자서비스 지원을 위한 교육행정일반에 34억, 각종 재난에 긴급 대응하기 위한 예비비 10억 등이다.

 

 방승만 예산과장은 “이번 추경은 기존 사업을 전부 재검토하여 과감하게 예산을 재조정하는 등 교육재정을 효율적으로 사용하기 위하여 재편성했다”고 밝혔다.

 

C뉴스041 www.cnews041.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C뉴스04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