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아산시, 제10호 태풍 '하이선' 대비 비상근무체계 가동

- 작게+ 크게

태풍 대처사항 및 코로나19 대책회의 개최

C뉴스041
기사입력 2020-09-07

▲ 아산시 태풍 대처사항 및 코로나19 대책회의 ahtmq


 아산시는 9월 7일 시청 상황실에서 제10호 태풍 ‘하이선’ 태풍 대처사항 및 코로나19 제26차 비상경제·제23차 생활방역 대책회의를 개최했다.

 

 윤찬수 부시장과 국・소장, 관계부서장 등 2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연 이날 대처사항회의는 기상현황 및 주요 대처사항 보고, 종합토론 순으로 코로나19 대책회의는 국·소별 추진상황, 종합토론 순으로 진행했다.

 

 시는 태풍이 우리시에 7일 11~13시경 최근접 할 것으로 예상하고 상황판단회의, 사전점검 회의 등을 진행하고 아산시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했다.

 

 강풍에 의한 비산물, 낙하물 등 사고 발생 시 긴급대응 및 피해 최소화를 위한 부서별 사전점검 및 신속대응팀을 운영하고 산사태, 급경사지 등 지난 8월3일 집중호우 피해지역의 재발 방지를 위한 예찰 활동에 중점을 두고 인명피해 우려지역 주민의 사전 대피 조치를 취했다.

 

 태풍 대비 마을방송, 재난 예・경보시스템을 활용하여 태풍 대비 행동 요령을 수시로 전파하며 관내 46개소의 저수지 관리와 하천수문 및 배수펌프장의 적정 가동 능력도 점검했다.

 

 이와 함께 아산소방서, 아산경찰서, 32사단 아산대대, 302여단, 농어촌공사, 가스안전공사, 전기안전공사 등 유관기관 등과 비상연락망을 유지하고 민·관·군 협력체계를 구축했다.

 

 태풍 ‘하이선’은 9월 7일 12시 강릉 남동쪽 약 150km 부근 해상에 8일 24시에는 청진 북서쪽 약 20km 부근 육상으로 이동할 예정이며 최대풍속 초속 40m/s(시속 144km/h), 중심기압 955hpa이다.

 

 이어진 코로나19 비상경제 및 생활방역 대책회의에서는 9월 20일까지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연장에 따른 방역 캠페인 확대 진행과 추석 명절을 앞두고 전통시장 및 풍물5일장 방역 지침 준수 독려 방안이 논의됐다.

 

 결혼식장은 1인 1결혼식장 전담 공무원을 지정하여 수시 점검하고 고위험시설 및 다중이용시설 방역수칙 의무화 및 특별점검을 지속 실시한다.

 

 전세버스 전자출입명부 행정명령 시행여부 등 대중교통 이용객 대상 생활 속 거리두기 홍보캠페인과 핵심방역수칙 캠페인 봉사단을 운영한다.

 

 보건소에 코로나19 장기화에 대응하여 TF팀 6개 반 34명이 가동한다. 주요 추진방향으로는 ▲감염병 관리업무 진단 및 교육을 통한 추진체계 재정립 ▲코로나19 대응 장기화로 직원피로감 등 근무부담 완화 ▲분업화・전문화를 통한 근무시스템 구축 ▲원활한 정보공유 및 소통방안 마련 등에 초점을 맞춘다.

 

 6일 18시 기준 아산시는 43명의 확진자가 발생해 30명이 격리해제되었고 13명이 치료중이다. 자가격리자는 470명이며 9월에는 3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윤찬수 부시장은 “최근 유행하는 코로나19는 전파력이 유독 강한 느낌이라며 소규모 집단감염이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대응해 줄 것”을 주문하고 “추석연휴가 다가오고 있어 전통시장 중심으로 방역을 철저히 진행해 달라”고 강조했다.

C뉴스041 www.cnews041.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C뉴스04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