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아산시의회, KTX 천안아산역 해외입국자 수송지원팀 격려

- 작게+ 크게

무단이탈 없이 최종목적지 인솔역할, 최일선 고충 함께 나누며 격려

C뉴스041
기사입력 2020-09-10

▲ 황재만 의장이 KTX 천안아산역을 찾아 해외입국자 수송 지원하는 근무자들을 격려하고 있다    


 아산시의회 황재만 의장은 9월 9일 코로나19 대응으로 KTX 천안아산역 해외입국자 수송 지원하는 근무자들을 찾아 격려하고 위문품을 전달했다.

 

 지난 3월말부터 모든 해외입국자들에 대한 대중교통이용 금지조치에 따라 자가격리가 실시된 가운데 아산시도 수송지원 전담팀을 설치해 운영하고 있다.

 

 해외입국자 수송지원팀은 KTX에서 하차하는 해외입국자에 대하여 철도경찰관 입회하에 해외입국자 개인사정에 따라 자가용 및 콜밴 탑승조치 인솔을 통하여 최종 목적지까지 무단이탈 없는 철저한 감독으로 지역사회 노출을 최소화하고 감염전파를 조기 차단한다.

 

 황재만 의장은 교통지원전담 운영상황과 주요현안을 청취하고 일선에서 고생하고 있는 직원들에게 간식 등 위문품을 전달하고 격려하는 시간을 가졌다

 

 황 의장은 현장 격려를 통해 "벌써 몇 달째 본연의 업무와 함께 무더운 여름날 방호복 입고 코로나19를 최일선에서 막아내야 한다는 긴장감, 자칫하면 내가 감염될 수 있다는 무거운 압박감이 있을 텐데 미안함과 함께 정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아산시는 해외입국자 중 KTX이용 천안아산역 하차자에 대하여 지난 3월 28일부 현재까지 2개조 편성하여 교통지원근무를 실시하고 있다.

 

C뉴스041 www.cnews041.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C뉴스04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