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예산군, 국내 최장 예당호 출렁다리 휴무일 지정

- 작게+ 크게

매 월 첫 월요일 휴무…체계적이고 철저한 안전점검 위해

C뉴스041
기사입력 2019-07-26

▲ 예당호 출렁다리    

 

 예산군이 국내 최장 예당호 출렁다리의 휴무일을 매 월 첫째 주 월요일로 지정하고 다음 달부터 휴무에 들어간다.

 

 이번 휴무일 지정은 출렁다리 및 인근 부대시설에 대한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안전점검을 위한 것으로, 군은 지정된 휴무일에 철저한 점검을 실시해 재난위험요인을 사전에 해소할 방침이다.

 

 휴무일에는 출렁다리의 통행이 전면 금지되나 주변 문화광장이나 데크길 등은 정상적으로 이용이 가능하며, 첫째 주 월요일이 공휴일인 경우 그 다음 날 휴무한다.

 

 예산군 관계자는 “방문객들의 안전을 위해 출렁다리 휴무일을 지정하는 만큼 보다 철저한 안전관리로 가장 길고도 안전한 출렁다리를 만들겠다”며 “앞으로도 많은 관심과 방문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예당호 출렁다리는 지난 4월 6일 개통 이후 85일만에 150만명이 다녀가는 등 예산의 대표적인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했다.

 

C뉴스041 www.cnews041.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광고
광고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C뉴스041. All rights reserved.